Home > 고객지원 > 게시판

방하남, 현대그린파워 가스누출 사고에 유감 표명
등록자 : 관리자  |  등록일 : 2013-11-27 13:02:11  |  5312 hit

환노위 전체회의 참석한 방하남 장관 (서울=연합뉴스) 최재구 기자 = 방하남 고용노동부 장관이 27일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제안설명을 하고 있다. 2013.11.27 jjaeck9@yna.co.kr


(서울=연합뉴스) 박경준 기자 = 방하남 고용노동부 장관은 27일 충남 당진시 현대제철 내 그린파워발전소에서 가스가 누출돼 근로자 한 명이 숨지고 8명이 부상당한 사고가 발생한 데 대해 유감의 뜻을 밝혔다.

방 장관은 이날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, 지난 1월과 5월에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에 불산 누출 사고가 연이어 발생하는 등 같은 사고가 반복된다는 새누리당 김상민 의원의 지적에 "국민에게 사죄하고 싶은 마음"이라고 말했다.

방 장관은 "(당진) 현대제철에서 사고가 반복돼 조치를 많이 했는데 이런 사고가 발생하게 돼 위원들을 뵐 면목이 없다"며 "이번 사고를 포함해 현대제철 부지 내 모든 현장에 대해 특별감독을 포함한 강도 높은 안전점검을 하겠다"고 밝혔다.

방 장관은 "단기적인 법적 조치도 할 것"이라며 "고용노동부 천안지청에 특별 지시를 내려 모니터링해온 것과는 별도로 전담감독관을 배치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하고 그에 따라 (유해물질 관리상황 등을) 밀착 관리하겠다"고 강조했다.


 

출처 : 연합뉴스